공연 후기

gmf00_rogscorp

GMF총평 : GMF는 어떻게 성공했는가?

질질질질 끌다가 결국 2주가 지나버린 gmf scatter;brain special을 마무리할 시간이 왔다. 뭐 딱히 거창한 마무리는 아니고, gmf를 보고나서 생긴 하나의 의문을 분석하면서 관련된 얘기를 짧게 해보려고 한다

gmf00_rogscorp

Grand Mint Festival 2009. 25일 리뷰.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이하 ‘그민페’)에 가기 전의 기분은아, 신난다, 였고, 갔다와서의 기분은 아, 뿌듯하다, 였다. 여기서 ‘뿌듯하다’는 잘 놀았기 때문에 스스로 대견스럽다의 의미도있지만, 그 외에도 ‘우리나라에서 이런 음악 페스티벌이 두어개가 있다니 뿌듯하다’의 의미이기도 하다.

gmf00_rogscorp

Grand Mint Festival 2009. 24일 리뷰.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이하 ‘그민페’)에 가기 전의 기분은 아, 신난다, 였고, 갔다와서의 기분은 아, 뿌듯하다, 였다. 여기서 ‘뿌듯하다’는 잘 놀았기 때문에 스스로 대견스럽다의 의미도 있지만, 그 외에도 ‘우리나라에서 이런 음악 페스티벌이 두어개가 있다니 뿌듯하다’의 의미이기도 하다

Live: Thom Yorke(with Flea) @ Echoplex, LA

 저번주에 많은 사람들을 충격으로 몰아넣었던, 톰 요크Thom Yorke & 플리Flea의 밴드 결성 소식. 물론 톰 요크 솔로 공연하는 밴드를 만드는데 플리가 들어갔다는 게 좀 더 정확한 말이겠지만,…

오아시스 Live in Seoul에 대한 한마디

리암은 만족스러운 제스쳐와 박수로 팬들의 반응에 화답했고, 닥터 노엘도 만족스러운 끄덕임을 선보였습니다. 비록 “Whatever”가 안들어가긴 했지만, 이번 투어 내내 셋리스트에서 빠져있었던 무려 “Live Forever”가 그것도 노엘이 부르는 특별 어쿠스틱 버전 + 팬들의 떼창으로 불려졌습니다. 공연리뷰를 할 지 안 할지는 모르겠지만(확실히 앞부분은 저번 내한 공연보다/생각했던 것 보다 덜 빡셌습니다), 전체적으로는 8/10을 주고 싶었습니다. 공연에서 주목할 만한 순간들을 정리해보았습니다.